파리지옥, 개구리도 먹어
파리지옥, 개구리도 먹어
  • 박연수
  • 승인 2017.09.14 15:41
  • 조회수 2899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기서 어서 빠져나와

 

벌써.. 갖힌 거니?ㅠㅠ 출처: youtube 영상캡처

악어 이빨 같은 이파리 사이에 곤충 한 마리가 들어있는 듯 한데요. 감옥에 갇힌 느낌이죠?

 

거미도.. 잡혔어. 출처: youtube 영상 캡처

거미도 잡혔구요.

 

메뚜기도 잡혔어...출처: youtube 영상 캡처

이 친구도.. 잡혔네요.

 

헐.. 개구리까지ㅠㅠ 출처: youtube 영상 캡처

개구리까지 잡아먹습니다.

 

아시는 분들은 아시죠? 이 식물의 이름은 파리지옥입니다. <내셔널 지오그래픽 사이언스북>과 <우리 주변에서 만나는 건강 꽃 식물 재배와 이용> 책을 참고하면 이 파리지옥은 노스캐롤라이나와 사우스캐롤라이나의 습지에서 흔히 서식한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에서도 꽃시장에서 찾아볼 수 있죠. 파리지옥은 열고 닫히는 잎이 덫을 만들어 그곳에 내려앉은 생물을 재빨리 가둬버리죠.

 

잎 안쪽에 움직임을 감지하는 미세한 털이 있는데요. 이 털이 곤충의 존재를 감지한다고 합니다. 파리지옥이 먹이를 붙잡으면 잎 안에서 분비액이 나와 생물을 녹여 자양액으로 만든다고 합니다. 파리지옥이 먹이를 먹은 후 다시 열릴 때 까지는 약 10일이 걸린다네요. 소화가 끝나면 덫이 열리고 미처 소화되지 못한 뼈 등은 바람에 날아간다고 합니다. 

 

아래 영상을 통해 파리지옥의 왕성한 식생활을 감상해보시죠.

 

 

 만일 사람보다 큰 파리지옥이 있다면? 상상만으로도 무섭네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19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