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과호러] 거울 속 목에 그어진 빨간선 "자꾸 따라와…"
[이과호러] 거울 속 목에 그어진 빨간선 "자꾸 따라와…"
  • 김진솔
  • 승인 2018.06.18 10:06
  • 조회수 336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맞이 준비에 나서게 되는 초여름입니다. <이웃집과학자>가 이웃님의 여름맞이를 함께하기 위해 호러 콘텐츠를 준비했는데요.

 

'이과호러' 상황을 연출하기 위해 에디터가 임의로 '으스스한' 상황을 설정해보겠습니다. 함께 상상해 보시죠. 최대한 무섭게 쓰려고 했으나 하나도 무섭지 않다고 합니다. 이전에 소개해드렸던 호러 소설 쓰는 인공지능 '셸리'가 더 나을지도 모르겠어요.

 

인공지능이 호러 소설을 쓴다고?!

 

이탤릭체로 쓴 부분은 어디까지나 설정입니다. 어쨌거나 시작하기 전에 거울 한 번 보시는 건 어떨까요?

 

거울 한번 보고 가시죠. 출처: fotolia
거울 한 번 보고 가시죠. 출처: fotolia

쇼윈도에 비친 모습을 보며 립스틱을 그리던 당신, 갑자기 보이지 않는 의문의 존재가 유리에 비친 당신의 목 위로 립스틱을 그었다.

 

당신은 소스라치게 놀라 뒷걸음질쳤다. 여전히 립스틱은 거울 속 당신의 목을 지나고 있었다.

 

당신의 목에 립스틱이 그어진다면.. 출처: fotolia 수정
끼야아아앙 무서워~ 출처: fotolia (변형)

 

도망가도 립스틱은 목 높이에...왜?!


립스틱을 바르려고 쇼윈도를 보며 립스틱을 꺼냈는데, 입술에 립스틱을 그리는 내 손과는 별개로 제 2의 립스틱 자국이 당신의 목 위에 그어졌다는 설정입니다.

 

뒷걸음질 쳐봐도 여전히 당신의 목을 지나는 립스틱 선. 이 부분을 간단한 수식으로 들여다봤습니다. 네. 정말 쓸데없는 증명을 해보려고 해요! 거울은 이상적인 평면이라고 가정하고 거울의 두께 등등은 무시합니다.

 

눈높이와 목높이 중간에 그어진 립스틱 무서워라...
꺄악! 눈높이와 목높이 중간에 그어진 립스틱..

거울 속 허상의 목높이와 눈높이의 가운데 립스틱이 그어져 있죠? 평면 거울 속 상과 거울의 립스틱, 그리고 립스틱과 내 눈이 이루는 두 삼각형을 그려보면 정확히 합동이에요. 즉, 형태와 크기가 같고, 완벽하게 포개짐을 알 수 있어요. 이는 거리가 멀어져도 마찬가지입니다. 더 풀어서 설명하면 눈과 목의 높이는 일정하고, 그 거리는 같으니 항상 머리와 높이의 중간이 거울면이 되겠죠.

 

아무리 멀어져도 립스틱은 내 목높이에..무서워라...
아무리 멀어져도 립스틱은 내 목높이에...

좀 더 명백한 증명을 원하시는 분들께, 이차방정식으로 나타내면 이렇게 되는데요. 혹시 립스틱보다 이차방정식이 더 무서우시다면 빠르게 스크롤을 내리시기 바랍니다.

 

꺄악 이차방정식 무서워라!

x1=-x2이니 y절편은 (y2+y1)/2 죠? y1과 y2의 값은 일정하니 따라서 x값이 변해 기울기가 변한다 해도 y절편인 (y2+y1)/2는 변하지 않는다는 걸 알 수 있네요. 따라서 립스틱을 피하려면 'y값, 즉 높이'의 변화가 필요합니다.

 

이웃님들,  혹시 이런 상황을 마주하신다면, 걷거나 뛰지 마시고 바로 주저앉거나 도망가시는 걸 추천드립니다. 

 

거울 속 당신, 사실 초록빛깔?!

 

친구가 나를 보고 거울 속에 비친 나를 보더니, 거울 속 나를 가리켰다. 그리고 말하길, '어, 너 얼굴이 초록색인데?'

 

으아아아 초록색이다!!! 출처: 애니메이션 '슈렉'
으아아아 초록색이다!!! 출처: 애니메이션 '슈렉'

이런 상황 설정 의아하시죠? 이웃님들 중 거울을 보고 슈렉처럼 초록색 피부가 된 걸 느껴보신 분은 없을 겁니다. 눈으로 구별 가능하지 못할 정도로 아주아주아주아주 '약간' 초록색이거든요.

 

거울은 거울에 비친 모든 걸 조금 더 초록색으로 반사시킵니다. 바꿔 말하면 '거울 색깔이 초록색'으로 보인다는 건데요. '반사 스펙트럼'을 통해 알 수 있습니다.

 

거울은 대부분의 빛을 반사시킵니다. 그렇지만 아주 '약간'의 빛은 흡수해요. 아래 그래프의 굵은 선을 보시면 파장대별로 빛이 반사되는 비율이 다른 걸 알 수 있는데요. 가장 흡수가 덜 되는, 즉 잘 반사되는 영역은 510nm, 즉 '초록'입니다.

 

American Journal of physics
거울의 반사 스펙트럼. 출처: American Journal of physics

물론 그 차이가 크지 않아 눈으로 바로 구분하긴 힘들지만, 분광기로 분석해보면 우리 얼굴의 실제 색보다 거울에 비친 얼굴의 색이 약간 더 초록색으로 나올 겁니다.

 

참고로 거울이 초록색인 걸 직접 확인하고 싶으시다고요? 거울 두 개를 마주 대 보세요. 반사가 많이 될수록 점점 초록색으로 변하는 걸 볼 수 있으실 거에요.

 

상이 반사될수록 어두워집니다. 출처: 안철현 작가, Tunnel #7
상이 반사될수록 초록색으로 변합니다. 출처: 안철현 작가, Tunnel #7

점점 더 초록으로 되며 마치 바닷속으로 빨려들어가는 것 같은데요. 보기만해도 다리가 후들거리고 시원합니다.

 

갑자기 엄마가 보고싶군요. 이웃님들 안녕히 주무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19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