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의 날개' 리어윙, 왜 있을까?
'자동차의 날개' 리어윙, 왜 있을까?
  • 문현식
  • 승인 2019.01.22 10:29
  • 조회수 199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어윙은 주행의 효율성도 높이는 역할도 한다. 출처: pixabay
리어윙은 주행의 효율성도 높이는 역할도 한다. 출처: pixabay

박진감 넘치는 자동차 경주를 보다 보면 자동차 마다 꼬리에 날개처럼 생긴 구조물이 달려있는 걸 볼 수 있습니다. 공식 명칭으로는 리어윙(rear wing)이라고 하는데요, 번역하자면 뒤에 달린 날개라는 뜻이죠. 멋있는 자동차의 '날개'는 왜 다는 것일까요.

 

일단 자동차가 항공기나 헬리콥터처럼 꼬리에 날개를 다는 건 바로 디자인 때문입니다. 리어윙이 달린 자동차는 아무래도 '멋짐'이란 게 장착된다고 보는 사람들이 많죠.

 

하지만 디자인이 다가 아닙니다. 리어윙은 주행의 효율성도 높이는 역할을 합니다. 자동차는 주행할 때 공기를 가르면서 달리는데요. 이때 차체를 지나간 공기들이 다시 원래 있던 자리로 되돌아가려는 현상이 발생합니다. 이때 차체 뒷부분이 진공 상태가 되면서 차량을 당기게 됩니다. 아무래도 앞으로 가려고 하는데는 방해가 되겠지요.

 

포르쉐 리어윙. 출처: pixabay
포르쉐 리어윙. 출처: pixabay

리어윙은 이런 현상을 일부 잡아주는 역할을 합니다. 뒤쪽에서 발생하는 와류를 방해해 차량 뒤에서 끌어당기는 힘을 약하게 만드는 것이죠. 덕분에 자동차가 고속 주행 시 공기의 흐름이 효율적으로 진행되면서 주행을 안정적으로 할 수 있고 연비도 높일 수 있습니다. 굳이 주행 성능을 강조한 자동차가 아니더라도 최근에 리어윙을 장착한 자동차가 눈에 많이 띄는 이유죠.

 

리어윙의 역할은 이뿐이 아닙니다. 안전성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습니다. 자동차가 주행할 때 뒤쪽에서 생기는 와류는 차체를 약간 위쪽으로 띄울 수 있습니다. 엔진 등이 들어있는 차체 앞부분보다 트렁크가 있는 차체 뒷부분은 상대적으로 가벼운 편입니다. 그런데 차체 뒤쪽에서 와류가 발생하면 차체 후방이 살짝 뜨는 현상이 발생합니다. 이렇게 뒷바퀴가 지면과 제대로 접촉이 안 되면 긴급 제동 시 사고로 이어질 확률이 높아집니다.

 

헬리콥터 꼬리에도 리어윙이 달려있다. 출처: pixabay
헬리콥터 꼬리에도 리어윙이 달려있다. 출처: pixabay

그런데 리어윙은 차체 천장을 지나가는 바람이 트렁크 위에서 찰나의 시간 동안 맴돌게 해줍니다. 덕분에 공기가 트렁크를 살짝 눌러주면서 안전하게 뒷타이어가 지면과 접지되게 만듭니다. 리어윙, 알고 보면 꽤 중요한 부품이었네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19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