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노위성에 내 이름 태워 보내기
나노위성에 내 이름 태워 보내기
  • 함예솔
  • 승인 2020.05.11 08:50
  • 조회수 76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약

 

우주 날씨의 비밀을 풀기 위한 나노위성에 국민들의 이름을 새기는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신청하고 싶은 분은 한국천문연구원 홈페이지 내 도요샛 홈페이지에 7월 20일까지 이름과 이메일, 응모지역, 응원메시지를 입력해 참여하면 되는데요. 이 중 400명을 추첨해  선정자의 이름은 위성 표면에 레이저로 새기고, 응원 메시지는 SD카드에 저장해 위성에 실을 예정입니다. 추첨 결과는 8월 11일에 발표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천문연구원은 5월 7일부터 한국천문연구원에서 개발 중인 나노위성 '도요샛(SNIPE)'에 신청자의 이름을 새기는 이벤트를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도요샛(SNIPE) 가상도.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도요샛(SNIPE) 가상도.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SNIPE은 'Small scale magNetospheric and Ionospheric Plasma Experiment'의 약자로 '도요새'라는 의미가 있으며 작지만 높이 나는 새라는 의미로 '도요샛'이라고 명명했습니다. 도요샛은 중량 10kg 이하의 소형위성인 나노급 위성 4기로 구성되며 2021년 6월 러시아 소유즈(Soyuz)-2 로켓에 실려 발사 후 고도 500km 궤도에서 우주 날씨를 관측하는 임무를 수행할 예정입니다.

 

내 이름, 나노위성에 새기고 싶으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천문연구원은 천문학 및 우주과학의 중요성을 알리고 국민들과 함께 도요샛 프로젝트의 성공을 기원하는 뜻에서 이번 이벤트를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벤트 참가 시 신청자가 받게 되는 이미지.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이벤트 참가 시 신청자가 받게 되는 이미지.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신청하고 싶은 분은 한국천문연구원 홈페이지 내 도요샛 홈페이지에 7월 20일까지 이름과 이메일, 응모지역, 응원메시지를 입력해 참여하면 되는데요. 

도요샛 홈페이지: http://kswrc.kasi.re.kr/snipe

이 중 400명을 추첨해  선정자의 이름은 위성 표면에 레이저로 새기고, 응원 메시지는 SD카드에 저장해 위성에 실을 예정입니다. 추첨 결과는 8월 11일에 발표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도요샛이 하게 될 임무는?!

도요샛(SNIPE), 우주날씨 밝혀줄까?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도요샛(SNIPE), 우주날씨 밝혀줄까?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우주 날씨는 지구 주변 우주환경의 변화와 태양풍에 의한 우주 폭풍으로 대표되는데요. 우주 날씨의 변화는 위성통신 교란은 물론 GPS 오차 증가, 전력망 손상 등 우리 생활에 막대한 영향을 미칩니다. 우주 날씨는 태양풍 입자와 지구 자기장의 상호 작용에 의한 에너지 전달 과정으로 이해되고 있으나, 정확한 발생 기작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도요샛은 이를 밝히기 위해 발사 후 1년간 지구 북극과 남극 위를 통과하는 극궤도를 공전하며 과학관측 임무를 수행할 예정입니다.

편대비행 이렇게 하나?!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편대비행 이렇게 하나?!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한편 도요샛은 나노급 위성으로는 세계 최초로 편대비행에 도전합니다. 동일한 과학 임무 관측기가 탑재된 4기의 나노위성을 동시에 발사해 각 위성 간 거리를 조정하며, 위성에 탑재된 소형 추력기를 이용해 4기 위성이 일렬로 비행하는 종대 비행과 나란히 비행하는 횡대 비행을 시도할 예정입니다.

도요샛(SNIPE) 기술검증 모델.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도요샛(SNIPE) 기술검증 모델.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이러한 편대비행을 통해 단일위성으로는 할 수 없었던 우주 플라즈마분포 미세구조의 시·공간적 변화를 동시에 관측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참고로 플라즈마란 고에너지 상태에서 물질을 이루고 있는 원자와 전자가 분리되어 서로 공존하는 상태로, 우주공간의 물질은 대부분 플라즈마 상태로 존재합니다.

 


이번 프로젝트를 이끄는 천문연 우주과학본부 이재진 책임연구원은 "우주를 이루는 물질의 99%는 플라즈마 상태로 존재하는데 아직 지구 주변 플라즈마 분포의 미세 구조 발생 기작은 밝혀지지 않았다"며 "도요샛이 고도 500km 근방에 있는 우주 플라즈마의 비밀을 성공적으로 풀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과기정통부 권현준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천문연은 탑재체와 과학 임무 맡고, 항우연은 위성 본체 개발을 맡는 등 각 출연연의 특성을 살린 융합 연구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며 "이번 이벤트에 많은 국민들이 참여해 천문학과 우주과학에 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20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