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발적 카이랄 구조체의 형성과 제어 성공
자발적 카이랄 구조체의 형성과 제어 성공
  • 함예솔
  • 승인 2020.12.01 17:30
  • 조회수 57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CS Central Science 표지 이미지. 출처: KAIST
ACS Central Science 표지 이미지. 출처: KAIST

KAIST 화학과 윤동기 교수 연구팀이 카이랄 특성이 없는 생체 친화적인 크로모닉 액정 물질의 자발적 조립을 통해 카이랄 구조체를 규칙적으로 제어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연구는 <ACS Central Science>에 게재됐습니다. 

  • 카이랄(Chiral)

수학, 화학, 물리학, 생물학 등 다양한 과학 분야에서 비대칭성을 가르키는 용어중 하나입니다. 이는 어떤 대상의 모양이 거울에 비춘 모양과 일치되지 않을 때 카이랄 성이 존재한다고 일컫습니다. (Ex) 오른손 & 왼손)

자발적 카이랄 구조체 형성과 제어 성공

 

윤동기 교수 연구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서 기존의 공간적 한정 효과(Confinement effect)만으로는 규칙적인 제어가 어려웠던 마이크로 크기의 구조체를 규칙적으로 제작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연구팀 관계자는 향후 생체 친화적 액정기반의 재료를 활용해 카이랄 센서, 박테리아의 거동 제어 및 세포 성장과 같은 응용기술에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 공간적 한정 효과(Confinement effect)

물리적으로 물질을 좁은 공간에 갇히게 해 변형을 유도하는 방법입니다. 

동전모양의 크로모닉 액정분자를 물에 녹였을 때 일정농도 이상에서 Nematic 액정 상을 보인다. 크로로모닉 물질이 액정상을 보이는 농도에서 충분한 공간적 한정효과를 부여하였을 때, 자발적으로 카이랄 구조체를 형성한다. 출처: KAIST
동전모양의 크로모닉 액정분자를 물에 녹였을 때 일정농도 이상에서 Nematic 액정 상을 보인다. 크로로모닉 물질이 액정상을 보이는 농도에서 충분한 공간적 한정효과를 부여하였을 때, 자발적으로 카이랄 구조체를 형성한다. 출처: KAIST

이번 연구에서 윤 교수팀은 기존에 널리 사용되는 액정영상표시장치(liquid crystal display; LCD)의 핵심 재료로 사용되는 일반형 액정분자가 아닌 생체 친화적인 크로모닉 액정 물질을 이용해 3차원 카이랄 구조체를 제작했습니다. 복잡한 3차원 카이랄 구조체를 균일하게 제어하기 위해서는 극한으로 액정 단위체들의 거동을 제어하고 적절한 조립 환경을 제공해야 하는데 기존에는 관련 제어기술이 없어 응용되지 못했습니다. 

(B) 카이랄 첨가제(Alanine)가 균일하게 첨가되거나(Racemic) 없을  경우 오른쪽 꼬임과 왼쪽 꼬임을 가진 구조체가 모두 형성된다. (A),(C) 한 방향의 카이랄 첨가제를 넣을 경우 한 방향으로 꼬여있는 카이랄 구조체(Homochiral)를 형성할 수 있다. (D) 액정 분자의 시뮬레이션을 통해 카이랄 구조체의 형성 원리에 대해 검증. 출처: KAIST
(B) 카이랄 첨가제(Alanine)가 균일하게 첨가되거나(Racemic) 없을 경우 오른쪽 꼬임과 왼쪽 꼬임을 가진 구조체가 모두 형성된다. (A),(C) 한 방향의 카이랄 첨가제를 넣을 경우 한 방향으로 꼬여있는 카이랄 구조체(Homochiral)를 형성할 수 있다. (D) 액정 분자의 시뮬레이션을 통해 카이랄 구조체의 형성 원리에 대해 검증. 출처: KAIST

윤 교수 연구팀은 액정분자들의 규칙적인 제어를 위해, 배향막을 포함한 마이크로 크기 패턴이 있는 기판과 유리 기판 사이에 액정을 주입해 공기주머니를 자발적으로 형성시켰습니다. 그 결과, 액정 단위체들이 자발적으로 공기기둥 주위에 규칙적으로 뒤틀림(distortion) 현상을 유발하는 시스템을 개발했습니다. 연구팀은 이 시스템을 이용해 뒤틀림 현상을 효과적으로 제어하는 한편 자발적으로 형성되는 카이랄 구조체를 넓은 면적에서 제어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제어된 카이랄 구조체들은 살아있는 박테리아의 움직임을 인도하거나, 금속 나노 입자의 카이랄 조립, 카이랄 유체의 거동을 해석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 응용될 수 있습니다.  

 

윤동기 교수는 "의약품 및 관련 화학산업에서 물질의 카이랄 성질은 독성 및 부작용과 매우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윤 교수는 이어 "60여 년 전 임산부들의 입덧 방지용으로 쓰이던 탈리도마이드(thalidomide)라는 약은 카이랄 성질이 다를 경우 기형아를 유발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금지된 바가 있다"며 "이번 연구를 통해 카이랄 성질에 대해 더욱 깊은 이해를 하고 관련 사고를 방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참고자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21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