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음으로 독성 없애고 유용 물질 "겟"
얼음으로 독성 없애고 유용 물질 "겟"
  • 함예솔
  • 승인 2021.02.08 18:35
  • 조회수 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극지연구소는 얼음에서 일어나는 특별한 반응을 활용해 오염물질을 제거하고 유용한 물질을 회수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 극지연구소와 한림대학교,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UST), 미국 캘리포니아공과대학교(CALTECH), UC어바인 등 국제공동 연구팀은 크롬과 요오드물질이 섞인 액체를 얼렸을 때, 발암물질인 크롬의 독성이 감소하고 요오드는 산업에 활용 가능한 형태로 바뀌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얼음에서 일어나는 산화환원반응에 의해 6가 크롬은 독성이 적은 3가 크롬으로, 요오드화물은 산업에서 활용 가능한 요오드 분자로 전환됨. 출처: 극지연구소
얼음에서 일어나는 산화환원반응에 의해 6가 크롬은 독성이 적은 3가 크롬으로, 요오드화물은 산업에서 활용 가능한 요오드 분자로 전환됨. 출처: 극지연구소

크롬의 독성은 약 20분 만에 거의 사라졌는데, 상온에서 동일 조건으로 실험했을 때 화학 반응이 미미했던 것과 비교하면 눈에 띄는 차이입니다. 화학 반응은 일반적으로 낮은 온도에서 서서히 일어난다고 알려져 있지만, 얼음이 얼어붙을 때는 물에 녹아 있던 성분들이 얼음 결정들 사이로 모이면서 반응 속도가 오히려 빨라지는 현상이 나타납니다.

  • 아레니우스 이론

화학반응의 속도는 반응 시 온도에 의존하며, 온도가 상승하면서 분자들의 활동 증가로 반응속도 빨라집니다.

  • 동결농축효과 (Freeze concentration effect)

물이 얼음으로 바뀔 때 특정 성분들이 얼음 결정들 사이, 얼지 않은 영역으로 모이면서 해당 성분의 농도가 수천~수십만 배 이상 증가하는 현상입니다. 

라만 분광기로 관찰된 얼음 결정들 사이, 얼지 않은 영역에서 일어나는 화학반응. 독성이 높은 6가 크롬 (붉은색)이 농축됐다가 시간이 지나면서 감소하는 (연두색) 것으로 확인됨. 출처: 극지연구소
라만 분광기로 관찰된 얼음 결정들 사이, 얼지 않은 영역에서 일어나는 화학반응. 독성이 높은 6가 크롬 (붉은색)이 농축됐다가 시간이 지나면서 감소하는 (연두색) 것으로 확인됨. 출처: 극지연구소

연구팀이 사용한 크롬-요오드 혼합 액체는 LCD공장에서 배출하는 폐수와 비슷한 성분으로, 해당기술을 산업현장에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한 얼음에서 화학반응을 마친 요오드는 제약업 등의 산업 공정에 촉매로 쓰일 수 있습니다. 이번 연구 결과는 'Environmental Science & Technology (ACS)'에 발표됐으며, 연구의 독창성과 우수성을 인정받아 2020년 12월호 표지논문 (Cover Paper)으로 선정됐습니다.

Environmental Science & Technology저널 표지. 출처: 극지연구소
Environmental Science & Technology저널 표지. 출처: 극지연구소

김기태 극지연구소 선임연구원은 "산업폐수 처리와 유용자원 확보를 동시에 달성할 수 있는 얼음의 특별한 반응이 확인된 것"이라며, "얼음의 정화 기능이 다른 물질들에서도 작동하는지 연구대상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21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