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리콘보다 전도성 4배 높은 '유사 그래핀'
실리콘보다 전도성 4배 높은 '유사 그래핀'
  • 함예솔
  • 승인 2020.06.25 10:29
  • 조회수 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래핀과 똑 닮은 새로운 유기 반도체 소재가 개발됐습니다. 기초과학연구원(IBS) 복잡계 자기조립 연구단 김기문 단장이 이끄는 국제공동연구진은 분자의 자기조립 특성을 활용해 실리콘보다 전기적 특성이 우수한 2차원 전도성 고분자를 합성했습니다. 다양한 영역에 활용 가능한 맞춤형 소자 개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해당 연구는 저명한 국제학술지 <Cell>의 자매지인 <Chem>에 게재됐습니다. 

 

전도성 고분자로 유기반도체 분야 한층 더 UP

 

유기반도체는 실리콘반도체 등 기존의 무기반도체를 대체할 수 있는 차세대 기술입니다. 무기반도체의 단점으로 꼽히는 높은 가격, 복잡한 공정, 두께, 유연성 등의 한계를 모두 뛰어넘을 수 있기 때문인데요. 특히, 전도성 고분자는 유기반도체 분야를 한층 더 성장시킬 소재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이차원 전도성 고분자 합성 과정. 출처: IBS
이차원 전도성 고분자 합성 과정. 출처: IBS

하지만 지금까지 전도성 고분자를 2차원 대면적으로 제조한 사례는 거의 없었습니다. 전도성을 가진 분자는 친화력이 강해 서로 겹겹이 쌓이기 때문인데요. 여러 층을 형성한 고분자는 더 이상 성장하지 못하고 용액 속에 가라앉습니다. 이 때문에 지금까지 합성된 2차원 전도성 고분자의 크기는 수십 나노미터(nm) 수준에 불과했습니다. 전자기기로 상용화하기엔 어려운 크기입니다.

이차원 전도성 고분자를 다양한 현미경으로 관찰한 이미지. 출처: IBS
이차원 전도성 고분자를 다양한 현미경으로 관찰한 이미지. 출처: IBS

연구진은 육각형 벌집 모양의 그래핀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벌집구조를 형성하기 유리한 고분자인 트리페닐렌을 활용해 새로운 소재를 개발했습니다. 우선, 일부 트리페닐렌 분자에는 6개의 하이드록시기(-OH)를 도입하고 다른 분자에는 아민기(-NH2)를 도입했습니다. 이후 이들 분자를 용매에 녹인 뒤 가열하며 그래핀처럼 벌집 구조를 가진 2차원 전도성 고분자를 합성했습니다. 

  • 자기조립(Self-assembly)

무질서하게 존재하던 물질들이 일정하게 배치되거나 제어된 구조체를 형성하는 현상입니다. 외력의 개입 없이 물질과 주변 사이의 국부적 상호작용에 의해 진행됩니다. 

  • 트리페닐렌(Truphenylene)

다환방향족탄화수소(여러 개의 고리가 결합된 형태의 탄소 화합물)의 일종으로 탄소 원자 6개로 이뤄진 정육각형 모양의 분자 네 개가 각각 120°를 이루고 배열된 형태입니다. 트리페닐렌 분자는 6개의 말단 작용기를 가질 수 있습니다.

합성 매커니즘도 규명

 

이어 합성 메커니즘도 규명했습니다. 합성 과정에 쓰인 산성 촉매로 인해 트리페닐렌 고분자는 부분적으로 양전하(+)를 띱니다. 이 양전하 간의 정전기적 반발력으로 인해 고분자들은 겹겹이 쌓이지 않고, 용액에 골고루 분산됩니다. 이로 인해 기존의 한계를 극복하고 수백 마이크로미터(㎛) 크기의 전도성 고분자 박막을 합성할 수 있었습니다. 공동 교신저자인 백강균 연구위원은 "골고루 분산, 즉 용해도가 높다는 것은 원하는 형태의 소자 제작에 유리하다는 의미"라며 "합성한 고분자를 이용하면 드롭캐스팅 등 용액 공정을 통해 간단하게 유기소자를 제작할 수 있어 반도체 소자 개발에 필요한 공정비용을 대폭 절감시킬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차원 전도성 고분자로 제작한 유기 박막 트랜지스터 소자. 출처: IBS
이차원 전도성 고분자로 제작한 유기 박막 트랜지스터 소자. 출처: IBS

이후 연구진은 유기 박막 트랜지스터를 제작해 유사 그래핀의 전기적 물성을 평가했습니다. 소재의 캐리어 이동도는 최대 4㎠/VS로 실리콘보다 4배가량 높았습니다. 지금까지 개발된 2차원 전도성 고분자 중 가장 우수한 성능입니다. 더 나아가, 유사 그래핀 위에 그래핀을 적층한 광(光)검출소자를 구현해본 결과 제작된 소자가 자외선에서 적외선에 이르는 넓은 영역의 빛을 검출할 수 있음을 증명했습니다.

  • 캐리어 이동도

물질 내에서 전하 입자가 얼마나 잘 이동할 수 있는가를 나타내는 지표입니다. 수치가 높을수록 저항이 작아 더 적은 전력으로도 높은 성능을 낼 수 있습니다.

유사 그래핀-그래핀 광검출 소자. 출처: IBS
유사 그래핀-그래핀 광검출 소자. 출처: IBS

전도성 고분자는 화학적으로 밴드갭(Band Gap)을 비롯한 전기적 물성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도체, 반도체, 부도체의 특성을 모두 구현할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전도성 고분자로만 이뤄진 유기 전자소자 구현은 물론, 활용 목적에 맞게 물성을 조절하여 '맞춤형 소자' 개발도 가능합니다. 연구진은 초고속 반도체, 고효율 태양전지, 롤러블 디스플레이 등 가볍고 유연하면서도 성능이 우수한 소재가 필요한 여러 분야에 응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번 연구는 복잡계 자기조립 연구단 등 3개 IBS 연구단의 공동연구를 통해 나온 성과입니다. 복잡계 자기조립 연구단은 새로운 2차원 전도성 고분자를 합성하고 분자활성 촉매반응 연구단은 합성 메커니즘을 이론적으로 밝혀냈습니다. 이와 함께 원자제어 저차원 전자계 연구단은 합성된 2차원 전도성 고분자의 전기적 특성을 규명했습니다.

김기문 단장. 출처: IBS
김기문 단장. 출처: IBS

 

 

 

 

김기문 단장은 "IBS 연구단 간의 협력과 집단연구 덕분에 오랜 연구의 결실을 맺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 협력을 더욱 견고히 하여 높은 수준의 집단연구를 구현해 나간다면, 인류의 난제들을 풀어나갈 원동력이 될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습니다.

 

 

 

 

 


##참고자료##

 

Samik Jhulki et al., "Solution-Processable, Crystalline π-Conjugated Two-Dimensional Polymers with High Charge Carrier Mobility", Chem(202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21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