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난화로 늘어난 북반구 식생, 지구 온도 낮춘다
온난화로 늘어난 북반구 식생, 지구 온도 낮춘다
  • 이웃집과학자
  • 승인 2022.07.30 00:05
  • 조회수 2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반구 육지 면적의 80%를 차지하는 식생은 기온 상승에 따라 (1) 봄철 잎 출현시기가 빨라지고, (2) 가을철 단풍시기가 늦춰지고 있는데요. 이러한 식물의 계절활동 변화는 북반구 식생의 연간 생장기간을 늘려 “북반구 녹화”를 유도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식생은 기본적으로 초록색을 유지하는 생장기간 동안 광합성을 통한 탄소흡수 뿐만 아니라 생지물리과정 (증발산, 태양에너지 반사, 바람의 변화유도 등)을 통해 기온의 변화를 유도 하는데요. 따라서 온난화에 따른 식생의 녹화가 역으로 온난화에 영향을 끼칠 수 있지만, 아직 식생의 녹화를 통한 생지물리적과정의 변화가 온난화에 어떠한 영향을 끼쳤는지는 잘 알지 못했습니다.

 

북반구 녹화 (Northern Hemisphere Greening)

북반구 육지 면적의 약 80%는 식생(식물의 군집)으로 덮여있습니다. 기후변화에 따른 환경변화는 북반구 육지 식생의 계절활동, 분포, 및 기능의 변화를 유도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기온 상승으로 이한 봄철 이른 잎의 출현 그리고 가을철 늦어지는 단풍으로 인해 연간 생장기간이 길어지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이뿐만 아니라 북반구 고위도 지역의 기온 상승은 식생 서식지의 면적 또한 늘리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결국 기후변화로 인한 식생의 변화는 하늘 위 인공위성에서 포착될 정도로 넓고 강하게 나타나고 있어 “북반구 녹화”라고 불립니다.

 

식생은 기본적으로 생지물리 및 생지화학 과정을 통해 기후변화에 영향을 끼칠 수 있습니다. 생지화학과정은 식생이 광합성을 통해 대기 중 이산화탄소를 흡수하여 대기 중 이산화탄소 농도를 낮추는 과정을 통해 온난화를 저감시키는 과정을 의미하죠. 따라서 생지화학과정을 통한 온난화 저감효과는 식생이 존재하는 지역의 기후보다는 지구전체 관점에서 중요한 의미를 가지는데요. 생지물리과정은 식생의 증발산, 태양에너지 반사 등 물리적 과정을 통해 기후에 영향을 끼치는 과정입니다. 식물은 광합성을 하는 동안 이산화탄소를 흡수하면서 동시에 물을 대기 중으로 배출합니다. 이때 대기 중으로 빠져나간 물은 에너지를 뺏어서 빠져나가기 때문에 기온이 낮아지는 것입니다. 더운 여름철 길에 물을 뿌리면 시원해지는 것과 같은 효과입니다.  

 

지구시스템 모델을 이용한 식생 피드백 연구 (Climate-Vegetation feedback)

서울대 환경대학원 정수종 교수와 미국 컬럼비아대, 중국 북경대, 프랑스 LSCE 등으로 이뤄진 국제 공동연구팀은 지난 약 30년간 북반구에서 나타난 식생의 녹화가 기온 변화에 끼친 영향을 파악하기 위하여 지구시스템 모델을 이용한 기후변화 실험을 진행했습니다. 여기서 지구시스템 모델은 지구의 기후변화를 설명하기 위해 기후변화에 관여하는 지구상의 모든 구성요소 (대기, 해양, 식생, 토양, 도시, 농경지, 인간 활동 등)에 대한 물리적/화학적 과정을 수학적으로 풀어내어 만든 모델입니다. 컴퓨터라는 공간에 가상의 지구를 만들어 기후시스템의 변화를 실험할 수 있는 메타버스라고 할 수 있겠네요.

 

지구의 모든 과정을 포함하는 지구시스템 모델을 이용하여 지난 33년간의 식생녹화가 있을 때와 없을 때를 가정하여 기후변화 시뮬레이션을 진행했습니다. 

 

기후-식생 피드백에 의한 온난화 저감효과   

연구결과 북반구에서 지난 30년간 나타난 “북반구 녹화”가 여름철 북반구 전지역 평균기온을 약 0.15도 정도 낮춘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기후변화에 따른 식생 피드백 프로세스를 통해 여름철 기온 상승의 저감된 것이죠. 식생의 녹화에 따라 증발산이 강해지면서 지면을 식히는 냉각효과가 커지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산업화 이후 지구 평균기온이 1.1도 상승한 것을 감안하면 식생을 통한 온난화 저감효과는 작지 않은 효과입니다. 지역적으로 살펴보면 지금 역사적인 폭염을 경험하고 있는 유럽 같은 경우 식생 녹화로 인해 최대 0.5도 정도 기온 저감효과를 보였습니다. 이것은 결국 지금 식생의 녹화가 없었다면 현재보다 더 뜨거운 폭염을 맞이했을 것이라는 것을 의미합니다.

상단 3개의 그림은 봄, 여름, 가을의 식생변화 (북반구 녹화: 초록색 지역은 지난 33년간 녹화가 일어난 지역), 하단 3개의 그림은 봄, 여름, 가을의 기온변화 (보라색: 온도 저감효과, 주황색: 온도 증가효과). 출처 : 서울대학교
상단 3개의 그림은 봄, 여름, 가을의 식생변화 (북반구 녹화: 초록색 지역은 지난 33년간 녹화가 일어난 지역), 하단 3개의 그림은 봄, 여름, 가을의 기온변화 (보라색: 온도 저감효과, 주황색: 온도 증가효과). 출처 : 서울대학교

이뿐만 아니라 연구결과를 통해 밝힌 온난화 저감효과는 탄소흡수를 통한 온난화 저감효과를 고려하지 않은 것이기 때문에, 만약 탄소흡수에 따른 온난화 저감효과까지 포함한다면 북반구 녹화는 훨씬 더 강한 온난화 저감효과를 가져왔을 것이라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결국 북반구 생태계는 현재 우리가 겪는 온난화와 여름철 폭염을 완화시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는 것이 밝혀진 것입니다. 따라서 북반구 식생의 미래 변화는 지금 전 세계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 폭염의 미래를 결정 짓는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예측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22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