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한 장면에 '뇌 자극은 성별 차이 없어'
야한 장면에 '뇌 자극은 성별 차이 없어'
  • 강지희
  • 승인 2019.09.01 17:10
  • 조회수 486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성이 여성보다 성적 자극에 민감하다는 인식이 있습니다. 정말 남녀 간 뚜렷한 차이가 나는 걸까요?

 

포르노나 누드 사진 같은 시각적 자극을 받으면 뇌의 회백질 영역이 활성화된다고 합니다. 어떤 논문에서는 남성의 회백질 영역과 여성의 회백질 영역에 차이가 있기 때문에 성 자극에 대한 반응이 다르다고 했는데요.

아 엄마, 노크하고 들어오랬지! 출처: pixabay
아 엄마, 노크하고 들어오랬지! 출처: pixabay

<Men And Women's Brains Show The Same Response To Sexual Imagery>에 게재된 논문에 따르면 사람들은 남녀와 성적 지향에 관계 없이 시각적 성자극을 받을 경우 회백질이 비슷한 수치로 활성화된다고 합니다.

 

성 자극, 뇌 어느 영역 자극할까

야한 거 보면 뇌 어디가 활성화될까? 출처: pixabay
야한 거 보면 뇌 어디가 활성화될까? 출처: pixabay

회백질 안쪽 깊숙한 곳에 있는 변연계는 감정을 형성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는 영역입니다. 변연계에서는 우리가 분노하거나 두려워하고 고통스러워하며 심지어 성적 매력에 끌릴 때 감정에 특이하게 반응하는 회로가 활성화되죠. 하지만 변연계가 지나치게 활성화되면 두뇌는 두뇌 속 보상체계를 자극하는 신경전달물질 도파민 분비를 이끄는 일만 하게 됩니다. 도파민은 즉각적인 보상과 만족을 갈망하는 호르몬인데요. 도파민 분비를 이끄는 일만 반복하면 '중독'에 빠집니다. 마약 중독, 알코올 중독이 그 예시라 할 수 있죠.

 

지나친 시각적 성 자극을 제공하는 포르노도 이와 관련 있습니다. '포르노 중독'이라고 부르죠. 케임브리지대학의 한 신경과학자는 포르노에 중독된 사람들의 뇌를 스캔했는데요. 연구한 결과 포르노 중독 참가자들의 뇌 회백질에서 약물 중독자들의 뇌에서 발생하는 변화와 같은 양상이 나타났습니다.

 

일부 신경생물학자들은 시각적 성 자극이 뇌의 어느 영역을 자극하는지 실험하고 연구했습니다. 한 실험에서는 40명의 남자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시각적 성자극을 제시하고 뇌의 전위변화를 파악하는 뇌파도(electroencephalogram, EEG)를 이용해 뇌의 영역 변화를 관찰했습니다. 

 

연구한 결과 시각적 성 자극은 참가자들의 뇌 영역 중 '해마곁이랑', 양쪽 관자엽의 '위관자이랑', 우측 마루엽의 '쐐기앞소엽', 좌측 이마엽의 '중간이마이랑', 그리고 우측 뒤통수의 '중간뒤통수이랑'을 활성화시켰다고 합니다. 

 

성별 관계 없이 자극 받는다

남녀 상관없이 사람들은 시각적 성 자극에 뇌 영역이 활성화됐다. 출처: pixabay
남녀 상관없이 사람들은 시각적 성 자극에 뇌 영역이 활성화됐다. 출처: pixabay

막스플랑크 뇌과학연구소 Hamid R. Noori의 연구진은 남성의 뇌와 여성의 뇌가 시각적 성 자극을 받으면 어떤 변화를 보이는지 연구했습니다. 연구진은 1,850명의 사람들을 대상으로 실험했습니다. 실험에 참여한 1,850명의 참가자들은 성별도 달랐지만 성적 지향도 다양했죠.

 

연구진은 이 모든 사람들이 참여한 시각적 성 자극에 따른 뇌 변화를 다룬 MRI 스캔 연구를 포함해 총 61개의 실험 데이터를 메타분석했습니다. 분석한 결과 연구진은 뇌가 성적인 이미지에 반응하는 방식에 있어 남녀 간의 차이가 전혀 없다는 점을 발견했습니다. 다만 연구진은 동성애, 이성애, 양성애 등의 성적 지향에서는 뇌 영역의 회로가 별도로 활성화한다는 점을 발견했습니다.

 

연구진은 참가자들에게 연구에 참여한 소감을 설문조사했습니다. 여성 참가자들은 남성 참가자들보다 부정적이고 언짢은 기분을 느꼈다는군요. 연구진은 "사회적인 시선 때문에 여성들은 남성들보다 성적인 이미지를 덜 보는 경향이 있을 것"이라고 추측했습니다.  

 

##참고자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19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