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S-KASI, ‘우주 진화’ 규명 위해 맞손
IBS-KASI, ‘우주 진화’ 규명 위해 맞손
  • 콘택트
  • 승인 2024.02.23 01:06
  • 조회수 89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S-KASI MOU 체결식 사진
IBS-KASI MOU 체결식 사진

기초과학연구원(IBS, 원장 노도영)과 한국천문연구원(KASI, 원장 박영득)이 천문우주 분야 연구를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IBS는 14일 대전 본원에서 KASI와 천문·우주과학 분야 업무협력 협정(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이 초기우주, 암흑물질, 블랙홀, 중력파 및 우주탐사와 같은 기초연구 분야에서 상호 연구역량을 향상하고 국제 연구경쟁력을 확보하려는 취지에서 이뤄졌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IBS의 초고성능컴퓨팅 자원을 활용해 KASI가 국내외 광학, 전파, 우주 관측시설에서 수집해 온 대용량 천체 관측 데이터를 처리하고 분석하는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IBS는 지하실험 연구단, 순수물리이론 연구단, 희귀 핵 연구단 등을 주축으로 천문우주 기초 분야 연구를 수행 중이다. 2022년 7월부터는 우주 분야 초고성능컴퓨팅 전문센터로 지정되어 천문우주 분야 연구자를 대상으로 대규모 계산 및 데이터 분석 시스템 기반의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KASI는 국내외 관측시설을 활용해 은하의 진화, 외계행성 탐색, 우주 위험 감시 등 다양한 천문우주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지상망원경뿐만 아니라 우주망원경과 과학 탑재체 개발에도 참여 중이다.

이번 협약 체결로 양 기관은 ▲우주 진화 규명을 위한 협동 연구 ▲천문·우주과학 분야 초고성능컴퓨팅 자원 구축, 운영 및 활용연구 ▲천문우주과학 분야 전문인력 양성 및 인력교류를 위한 공동세미나 등의 개최를 비롯해 상호 관심 분야에 대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KASI 박영득 원장은 “KASI가 수집한 대규모 천문·우주 분야 관측 데이터와 IBS가 운영하는 초고성능컴퓨팅 자원을 활용한다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IBS 노도영 원장은 “양 기관의 유기적인 협력체계 구축으로 우주 진화를 규명하고 현대 천문학의 난제를 해결하는 데 기여하길 희망한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보령시 큰오랏3길
  • 법인명 : 이웃집과학자 주식회사
  • 제호 : 이웃집과학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진
  • 등록번호 : 보령 바 00002
  • 등록일 : 2016-02-12
  • 발행일 : 2016-02-12
  • 발행인 : 김정환
  • 편집인 : 정병진
  • 이웃집과학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24 이웃집과학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ontact@scientist.town
ND소프트